훈수꾼들에게 휘둘렸나요?

오늘 권영해님. 그 동안 많이 시달리신 것은 알겠는데, 조원진 후보 그만둔다고 그 표가 홍준표에게 아니 갑니다. 조원진 후보 그만두면 (신)새누리당도 끝납니다. 저도 탈당할 겁니다. 모처럼 일반인들이 만든 정당이라서 생전 처음 정당에 가입했습니다만, 이런 식으로라면 그만두겠습니다. 무슨 사람들의 원망이 그렇게 두려운가요? 그러면 집에 가만히 있으면 그런 말 들을 일이 생기지도 않지요. 김평우 변호사님요? 그렇게 씨부린 일반사람들이 그렇게 두려운가요? 그래서 진실이 변했나요? 강심장이어야 합니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