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임 두 대표님들

제가 보기에는 참 이상한 분들입니다.

그 동안 어른으로 모신분들이기는 하지만, 본인들의 생각이 그러하면 조용히 대표직에서 물러나시면 되지, 시청앞에서 그런 절차를 왜 거쳤을까요? 당원들이 당신들의 의사에 동조하는지 반대하는지 알고 싶었나요? 모두 같이 동조하기를 바랬나요? 다른 당에 잘 있던 조진원 후보님을 모시고 와서는, 이제 그 분은 똥이 되던 된장이 되던 상관이 없었고, 본인들의 명예만 중요했나요? 참으로 이해하기가 어렵습니다.

두 분이 그렇게 떠나셨다면, 누구든 당대표를 맡아야 할텐데, 새로운 당 대표는 이제 누가 담당하나요?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