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태 의원 지금도 늦지않다

한선교 의원은 13명이 자유한국당에 입당하면 한국당을 떠나 겠단다.

전국을 다니면서 ‘탄핵무효’를 그렇게도 외치고 박근혜 대통령 등에 비수를 꽂은

탄핵찬성 세력들을 비난하더니 이제 그런 자들과 함께 태극기를 들 작정인가?

사람은 천성이 바뀌면 안돼.

지금도 늦지 않았어.  집회에서 역설했던 내용들이 허구가 아니고 진실이었다면

탄핵찬성 세력들과 함께하지 못한다고 하고 탈당해라.

정치인이기 전에 인간적으로 말이야.

인간적인 진실로 인간적인.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