흔들리지 말아야 합니다.

종전 당 대표였던 사람이 적진에 가서 기자회견을 하고 난리인데, 새누리당 조원진 후보는 흔들림이 없어야 합니다. 제가 볼 때는 전혀 동질감이 없는 사람들이 같은 보수 우파라고 합치자는데, 한국당과 새누리당은 전혀 다릅니다. 같은 보수 우파가 아닙니다.

한국당은 말 그대로 구태의 본산이고, 새누리당은 기성 정치인이 조원진 후보 1인일 뿐이고, 나머지는 전부 일반 사람들입니다. 저도 그래서 입당한 것입니다. 우리는 이제 대한민국의 정치 자체를 바꾸어야할 사명을 이행하여야합니다. 대선 결과와는 상관없이 이행하여야할 우리의 사명이라고 생각합니다.

마지막, 하루 이틀 힘 내시기 바랍니다. 새누리당은 이미 선거운동에서 역사상 보기 어려운 혁명을 이룩했습니다. 앞으로 더 많은 혁명적인 일들로 대한민국의 정치판 자체를 바꿀 수 있으리라 기대하고 있습니다.

행여나, 외부 입김에 휘둘린다면, 이제까지 보지 못했던 새누리당 내부의 반발을 감당하지 못할 것입니다.

1 Comment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