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배를 안타까워하며

이 결과는 조원진후보와 새누리당에 쉽게 접하게 하지못하고 불성실한  홈페이지운영에 문제가 있었으며, 김진태 조갑제 김평우 이영작 정규제 윤창중  권영해 신혜식 주옥순 등등 이 주된 원인이 되었으며, 변희재 참 고맙고 대단한 분석력은 인정하지만, 이러한 사람들을 포섭하지못한 책임이 있다. 또한 유투브에서 ‘우리는 어차피 진다’ 는걸 여러번 반복한게 큰 원인이 되었다. 우리는 이해하지만, 방황하는 우파라면 누가 조원진에게 투표를 하겠는가?  참 한심하다. 이게 전문가가 실수했다고 보기어렵다. 우파를 위해 일하는지 자신의 지식자랑을하고 좋지않을 결과에대한 면피성의 말인지 의심스럽다. 또한가지는 담뱃값인하 등등 불만계층이 적극적으로 조원진에게 마음 굳히게 할 수 있는 정책공약이없었다. 단지 애국심만이었다. 우리속에서 우리끼리만 이해하고 지지한것이다. 변희재를 한편 인정은하지만, 그의 경솔한 말과 정책부재와 전략미스의 잘못은 결정적이었다. 그 책임을 지라고하고 싶지는 않지만, 잘못은 대단히 크다고 생각한다. 남들을 끌어들이지 못하면 우리는 진다. 우리는 우리의 잘못을 지적하는것을 전혀들으려하지않고 무차별 비판을 했다. 그렇게 막말의 비난을 받으면 누가 우리를 지지하겠는가? 우리 도 잘못이 크다. 모두 이번 이해되지않을정도의 패배의 원인을 짚어볼 일이다. 죄없는 대통령 끌어내리고 치른 이 투표를 인정해야하는가? 마음은 인정되질않는다. 현실적으로 인정할수밖에 없다면 좌파의 잘못을 잘 지적하며 우리의 능력과 순수함을인정을 받으려 노력하며 힘을 키워나가자. 그래서 지방선거등에서는 기쁨을 누리자. 조원진외 유세에 참여한 여러분과 애국국민 여러분 모두 고생하셨습니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