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원 확인 절차가 시급합니다.

이제 당의 정비 작업이 시급합니다. 선거 끝났으니 당원인지 아닌지, 책임당원인지 확실히 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봅니다. 현재 이름만 올려놓고 있는 사람들이 많기 때문에, 대선을 치루면서 신념이 확고해지고 굳건해진 당원인지 아닌지 구별해서 이번 기회에 진정한 새누리당으로 거듭나야 합니다. 어중이 떠중이들이 모인 곳은 쉽게 무너집니다.

당원이면서 홍방자 찍은 사람 많아요. 조후보님 얻은 표를 보세요. 당원 아닌 가족표도 상당수 있었는데도 당원수와 얻은 표가 비슷한 것이 이를 방증합니다.

그래야 당의 재정 계획을 세우고, 여러 가지 사업을 운영할 수 있겠죠.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