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광용 사무총장님 자숙은 누굴 위한 자숙인가요? 누가 죄를 지었나요?

최선을 다했으면 됐지 패한건 죄가아닙니다.

지금은 실망한 당원들을 추스리고 용기와 의욕을 북돋아주는 당 지도부가 앞장서서 이끌어나가는 희망과 패기를 보여 주어야 할때입니다.

때문에 태극기 집회는 타이틀과 주체는 변경하더라도 명맥을 이어 가야 합니다.

태극기 집회는 보수 우파들의 구심점이자 동지들을 이어주는 혈맥이나 다름없습니다.  다시한번 말하지만 태극기 집회를 중단하는것은 우파 유일의 구심점을  없애버리는 일이 되고말것입니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