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광용씨 격문을 보고

정광용씨가 선거전날인가 쓴 격문을 봤다.

격문을 읽은 소감은 정광용씨는 정당인으로는 전혀 적합하지 않은 사람이며 박사모회장이 딱이란 생각이 들었다.

자숙인가를 한다는거 같던데  자신없으면그냥 물러나고 전당대회를 거쳐 조원진 의원이 중심이 되어 정당다운 모습을 갖춰야 한다.

권영해.정광택 책상들어왔다는거 같던데 개.돼지 취급받기싫어 새누리 당원가입 했으니 선거중에 상식이하의 행위를 한 두노인은 출당조치되어야 한다.

그렇지 않다면 우리가족은 탈당하겠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