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대표와 사무총장은 당에서 즉시 손을 떼십시오.

정광택 대표와 권영해 대표, 정광용 사무총장은 새누리당의 모든 당직을 내려놓고 당에서 떠나십시오.

선거기간동안 자원봉사자들과 후보자, 유세 지원자들이 자비를 써가며 선거운동했다는 말을 들으니

분노를 금할 수 없습니다.

우리가 아는 것은 선거운동을 뛴 사람들이 개인돈을 들여 차량 랩핑하고 지방유세때의 자동차 기름값도 다 자기들이 냈다니 이런 일이 있을 수 있습니까?

재정 문제가 있었다면 투명하게 밝히고 도움이 필요하니 도와 달라고 했다면 당원들이 가만히 있었겠습니까?

그런데  당의 사정은 전혀 알 수도 없게 깜깜이로 운영해 놓고 이제 와서 선거 결과가 맘에 안드니 선대위원들을 자숙하라고 합니까?

실질적으로 당에 해를 끼치신 두 당대표와 사무총장은 즉시 물러나십시오.

힘들게 창당한 새누리당을 이대로 날려버리지 않도록 당원들은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입니다.

 

 

 

답글 남기기